출혈경쟁에 지친 PC방, 적정 요금 고려해야
상태바
출혈경쟁에 지친 PC방, 적정 요금 고려해야
  • 승인 2019.05.13 15:26
  • 최승훈 기자 기자
  • edito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랜 기간 출혈경쟁으로 지친 PC방 업계에 적정 요금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그도 그럴 것이 지난 2년간 최저임금이 29% 폭등하고 이로 인해 고용 환경이 악화되면서 주요 고객층인 젊은 층의 주머니 사정이 얇아져 문화지출이 크게 줄어든 것과 무관하지 않다.

매출이 유지 되지 않으면 재투자도 어려울 수 있어 PC방 업계로서는 결코 달갑지 않은 상황이 연출되고 있는 셈이다. 하지만 상권내 출혈경쟁의 골이 깊어 요금 정상화가 쉽지 않은 경우도 있고, 반대로 적정 요금이 유지되는 상권의 경우 묻지마 신규 창업 후 저가 공세가 우려되는 아이러니한 상황이다.

그간 일각에서는 기준 요금 인상에 대한 고객 저항감을 고려해 기준 요금은 기존과 동일하게 유지하되 제공시간을 줄이는 방법을 도입해 효과를 본 사례가 종종 소개되고 있다. 또, 서울 성동구에 위치한 A PC방은 요금은 유지하되 먹거리를 보강하고 가격을 높여 간접적으로 매출과 마진을 높이는 효과를 봤다.

최근에는 요금 자체를 올리는 경우도 나타나고 있다. 눈에 보이는 기준 요금이 인상되는데 대해 고객의 거부감이 클 법도 하지만, 이는 주로 카드 이용률이 높은 매장에서 선호되는 방법이다. 서울 강남에 위치한 B PC방에 따르면 현장에서 직접 현찰을 지불하는 것이 아니고 금액 자체가 소액이다보니 상대적으로 저항감이 낮다고 한다.

적정 요금은 상권에 따라, 매장에 따라 제각기 다를 수밖에 없다. 분명한 것은 인건비와 시설비 등 고정지출과 투자비용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새로운 부가수익원을 확보하고 있지 않다면 적정 수준으로의 요금 인상이 불가피해진 시점이라는 것이다. 이에 상권과 매장이 처한 환경에 맞는 적절한 요금 인상 방식을 발굴‧적용해나가야 할 상황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창민 2019-06-18 14:11:47
PC를 좋은걸로 맞추는거에 한표

과장 2019-05-18 03:41:26
PC방 가지 말고 좋은 PC를 장만하자.

나사장 2019-05-15 22:13:20
주변상권 무시하고 우리만 회원1500원 비회원 2000원 하고 있습니다...
손님은 줄어도 오히려 매출이 더욱 좋습니다... 손님들게 더욱 친절함이 생깁니다...

제일변신들이피시방사장 2019-05-15 06:07:20
제일 단합 안되고 출혈경쟁 심하고 괜한 오기파는넘들이
피시방 주인들이다.
차라리 시간당 200원 해라.재벌들만 살아남게

ㄱㄴㄷ 2019-05-14 21:06:36
다른 건 다 올라도 피시방 요금은 제자리걸음인데 시대에 맞게 시간당 3,000원은 해야 하지 않나 생각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