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최저임금 협상에 변수 많아져
상태바
내년도 최저임금 협상에 변수 많아져
  • 승인 2017.01.05 16:58
  • 이상혁
  • reporte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동안 최저임금 인상에 유보적인 입장을 나타내왔던 새누리당이 최저임금 상향을 수용·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을 나타내 주목된다.

새누리당 정우택 원내대표는 지난 1월 3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최저임금 상향을 포함해 일자리, 중소기업, 소상공인 지원 등 민생 법안에 대해 야당에서 주장한 사안을 적극 수용·검토 할 것이라고 밝혔다.

새누리당은 그동안 최저임금 인상에 소극적인 입장을 나타내왔지만, 올해는 정치적으로 큰 타격을 입은 집권당으로서 경제활성화와 민생관련 법안들에 대해 전향적인 자세를 취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한 것으로 보인다.

새누리당이 최저임금 인상에 동의할 경우 국회에서는 사실상 모든 정당이 최저임금 인상에 동의하는 형세가 된다. 또 국내 최대 경제단체 중 하나인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일부 대기업이 지원을 끊는가 하면 탈퇴로 이어지고 있어 제 목소리를 내기 힘든 상태다.

노동계에서는 여전히 최저임금을 1만 원까지 인상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높이고 있어 올해 결정해야 하는 내년도 최저임금 협상은 PC방 업주를 비롯한 소상공인에게 불안 요소로 떠오르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꼴뚜기 2017-01-08 17:48:49
내년협상 기본 시급 500원만 올라도 뒤집어 질때가 많을것이고 시급만원 오르면 전국민이 마이클잭슨 ~~문~하고 춤추고 다닐것이다 그래 뒤집어질때 한번 해보자 대통령선거 내년인데 어느놈이 책임질려고 국회로 올리겟나 시급 만원 올리고 마이클 잭슨 춤이나 추면서 다니자 ㅎ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