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게임대상’ 사회공헌우수상 수상
상태바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 ‘게임대상’ 사회공헌우수상 수상
  • 승인 2021.11.18 16:15
  • 이상혁 기자
  • edito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일게이트 그룹 “사회적 책임과 가치창출 위한 노력 지속”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대표 장인아)가 지난 지난 11월 17일 부산 해운대구 KNN 시어터에서 개최된 ‘2021 대한민국 게임대상’에서 사회공헌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지난 2012년 설립 이래 온라인과 모바일 게임 서비스를 제공하며 유저들의 건강한 여가 문화 생활을 책임지고 있으며 국내외 취약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교육·의료·문화·일상생활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유저들과 게임사 임직원들이 사회공헌의 주체이자 참여자가 되는 참여형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왔다. 그 일환으로 회사는 유저들과 함께 각종 재해와 코로나 19등으로 인한 사회적 어려움을 이겨 내기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해 왔으며, 능동적이고 이타적인 게임문화를 조성하는데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어 2021 대한민국 게임대상 사회공헌 우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또한,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와 함께 건강한 게임 생태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예비 창작자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개발을 지원하는 한편, 각종 경진대회 등에서 두각을 나타낸 개발자들에게 개발 지원금을 지원하는 등 게임산업 발전을 위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있다.

2015년 <테일즈런너> 유저들과 함께 ‘마음씨 고운 김러너’ 인게임 기부 캠페인을 통해 취약계층 아동들을 지원하기 시작해 2018년에는 <소울워커> 이용자들의 기부 물품을 한부모, 미혼모 가정에 전달하는 한편, 2019년에는 <테일즈런너> ‘사랑의 기부데이’, ‘2020년 에픽세븐 ‘에픽 러브’와 ‘러닝 네버 스톱(Learning Never Stop)’, 2021년에는 <테일즈런너> ‘바다를 지켜줘’, 에픽세븐 ‘에픽세븐과 함께하는 전염병 백신지원’ 등의 기부 캠페인으로 국내외 취약계층의 아동·청소년을 지원하기도 했다.

또한, 스마일게이트 메가포트는 코로나 19 팬데믹 이전부터 소외계층 아동들의 디지털 교육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노력으로 2017년부터 회사 내 PC 등 IT기기를 기부해 왔으며, 코로나 19 팬데믹 이후로는 재사용 또는 재활용이 가능한 부품을 활용해 재생 PC를 아동들에게 기증했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 19에 대한 전 국가적인 위기 상황에서 특별히 도움이 필요한 의료계와 취약계층에 대한 방역과 긴급 생계지원에도 동참해 왔다. 이를 위해 2020년 대구·경북 지역에 투입된 의료진들을 위해 방호물품과 방역물품을 기부 했고, 미혼모 가구 및 지역아동센터, 그룹홈 등에 방역, 위생용품 등을 전달해 자발적인 위기 대응을 위한 사화공헌 활동을 선도해 왔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