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지스타서 신작 게임 4종 공개
상태바
펄어비스, 지스타서 신작 게임 4종 공개
  • 승인 2019.11.14 15:46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지스타 2019에서 ‘펄어비스 커넥트 2019’를 열고 신작 4종의 트레일러 및 게임 정보를 공개했다.

펄어비스는 지스타 2019에서 유일하게 신작 온라인게임을 선보인 게임사로, 단일 업체로는 가장 큰 200부스 규모로 참가해 온라인게임의 명맥을 잇고 있다.

정경인 대표는 “펄어비스는 검은사막으로 PC 온라인뿐 아니라 모바일, 콘솔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하나로 연결된 경험을 선사해 왔다”면서 “펄어비스의 새로운 도전을 담은 신작을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선보이게 되어 영광스럽고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우선 <섀도우 아레나>는 50명의 이용자가 최후의 1인을 가리는 배틀로얄 게임이다. <검은사막>의 콘텐츠를 액션 게임에 더 가깝게 진화시킨 것이 특징이다. 오는 21일 시작하는 CBT를 통해 펄어비스의 4형제 중 가장 먼저 대중과 만난다.

다음은 <플랜8>이다. <플랜8>은 현시대를 바탕으로 한 사실적인 그래픽의 표현과 스타일리쉬한 액션이 돋보이는 엑소수트 MMO 슈터를 표방한다. 오픈월드 MMO이며 콘솔과 PC로 개발하고 있으며 내년에 베타 테스트를 진행한다.

그동안 모바일게임으로 알려졌던 <도깨비>도 모습을 드러냈다. 수집형 오픈월드 MMO <도깨비>는 사람들의 꿈에서 힘을 얻고 성장하는 도깨비를 찾아 모험을 떠난다는 내용이다. 콘솔과 PC 출시를 우선으로 제작하고 있으며, 남녀노소를 불문하는 게임성이 특징이다.

마지막으로 <붉은사막>이 방점을 찍었다. <붉은사막>은 파이웰 대륙의 용병들이 생존을 위해 싸우는 이야기를 사실적인 캐릭터와 컷신으로 그린 펄어비스의 차기 플래그쉽 MMORPG다. 2020년 베타 테스트를 목표로 개발 중이며, <검은사막>의 프리퀄에 해당하지만 아주 긴밀한 연관성은 지양한다.

한편, 펄어비스는 지스타 기간 <섀도우 아레나> 시연, 신작 트레일러 공개, 다양한 현장 이벤트, 펄어비스 스토어 운영, <검은사막> PvP 대회, 부산역 홍보 부스 등을 통해 새로운 즐거움과 차별화된 게임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godqhr 2019-11-14 22:11:05
pc게임이 제발 흥행하기를 바래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