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던전앤파이터> 대규모 파밍 개선 업데이트 실시
상태바
<던전앤파이터> 대규모 파밍 개선 업데이트 실시
  • 승인 2021.09.02 11:57
  • 이성훈 기자
  • reporte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화 장비 획득 가능성 5배까지 상향, 신화 장비 해체 및 초월 기능 추가
주요 던전에서 메인 재료 획득 시 50% 계정 귀속 상태로 제공

넥슨(대표 이정헌)은 9월 2일 인기 온라인 액션게임 <던전앤파이터(이하 던파)>에 대규모 파밍 개선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먼저 ‘지혜의 인도’, ‘균열의 주시자’, ‘종말의 인도’ 던전에 신화 장비의 획득 가능성을 5배까지 높인다. 또, 신화 장비가 해체 가능하도록 변경, 신화 장비 해체 시 ‘인도의 빛’ 재료 아이템을 제공한다. 이 재료와 함께 ‘에픽 소울’, ‘지혜의 결정’ 등을 소모하면 신화 장비를 계정 내 다른 캐릭터로 초월할 수 있다.

또, ‘오즈마 레이드’, ‘시코로 레이드’, ‘검은 연옥’ 등 주요 레이드 및 던전에서 ‘혼돈의 원념’, ‘꽃잎의 석영’, ‘공포의 눈동자’, ‘절망의 광석’, ‘검은 밤의 잔재’, ‘그림 시커의 검은 영혼’, ‘검은 수정’ 등 메인 재료 획득 시 50%를 계정 귀속 상태로 제공한다. 주간 던전인 ‘검은 연옥’, ‘추방자의 산맥’, ‘더 오큘러스’, ‘마계대전’의 입장 횟수를 주 2회에서 1회로 감소하되 보상 규모는 2회 클리어한 것과 동일하게 지급해 피로감을 완화한다.

‘검은 연옥’에는 장비에 적용된 변환 옵션을 다른 장비로 이전할 수 있는 기능, 그리고 변환 옵션을 동일 등급의 다른 종류로 변경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한다. 이어 ‘탈리스만’과 ‘룬’ 상자 구매 제한을 없애고 업그레이드에 필요한 재료 개수를 줄인다. ‘카펠라의 성흔 탈리스만 선택 상자’, ‘탈리스만 재조율기 상자’ 구매에 필요한 재료 개수도 줄인다. 

이 밖에 100레벨 레전더리 장비를 동일 부위의 100레벨 에픽 장비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한다.

한편, 넥슨은 9월 16일까지 ‘리아의 특별 큐브 연구실’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 기간 던전을 클리어하고 ‘탐색’ 게이지를 완충하면 매일 3회씩 ‘탐색'을 할 수 있다. ‘탐색’ 시에는 ‘꽃잎의 석영’, ‘검은 수정’, ‘영원의 흑안석’, ‘절망의 광석’, ‘시간의 인도석’, ‘검은 밤의 잠재’, ‘어피스 파편’ 등을 찾을 수 있으며, 탐색한 아이템 중 1종을 선택 획득할 수 있다. 아이템을 전송할 때마다 기여도가 높아지며 이에 따라 ‘공포의 눈동자’를 2회까지 추가 제공한다.

아울러 ‘리아의 특별 큐브 NPC’를 통해 계정 내 교환 불가 ‘시간의 인도석’, ‘혼돈의 원념’, ‘꽃잎의 석영’, ‘절망의 광석’ 등 재료 아이템을 계정 귀속 재료로 교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