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스택, 역대급 가장 빨라진 ‘블루스택5’ 출시
상태바
블루스택, 역대급 가장 빨라진 ‘블루스택5’ 출시
  • 승인 2021.05.18 14:27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도와 성능에서 월등한 ‘블루스택5’ 출시… 최고의 성능 끌어내
기존 버전보다 50% 메모리를 절약 및 ARM 지원 특징
장시간 모바일게임 이용 및 멀티태스킹에 강점… 보다 빠르고 효율적인 앱 경험

블루스택(대표 로센 샤르마)은 속도와 성능에서 월등해진 앱플레이어 ‘블루스택5’를 오는 5월 19일 런칭한다고 밝혔다.

최근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수 10억 건을 돌파한 전 세계 가장 큰 모바일 게이밍 플랫폼 블루스택은 서비스 이래 가장 큰 업데이트를 실시한다. 블루스택5는 기존 버전에 비해 50% 적은 메모리 소모와 ARM 지원으로 최고의 성능을 끌어낸 것이 특징이다.

프레임 고정, 장시간 플레이, 에코 모드와 같이 다양한 고급 기능도 개선됐다. 내부적으로 Robusta라는 코드명으로 시작한 블루스택5 개발 프로젝트는 최소한의 메모리를 사용하고, ARM을 지원하기 위해 소프트웨어를 처음부터 다시 개발하는 과정을 거치기도 했다.

블루스택 샤라드 아가왈 수석 설계자는 “우리의 앱 컨테이너 기술은 크롬북의 안드로이드나, 맥의 iOS에는 없는 구성 요소로, 이를 사용하면 개발자는 추가 작업 없이 PC와 Mac 등 기타 장치에서 실행되도록 게임을 최적화할 수 있다”라며 “바이너리 변환 역시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x86 기기보다 이점이 있으며, 지난 3년간의 작업을 통해 ARM에 대한 지원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특히, 일반적인 블루스택의 이용자는 하루 평균 5시간을 모바일게임에 사용하고 있는 만큼 이번 블루스택5는 사용자 편의성과 게임 플레이 환경을 개선하는 데 집중했다.

많은 게이머들이 디스코드와 인터넷 이용, 게임 플레이 등의 멀티 태스킹을 동시에 실행하는 것을 고려해 출시된 이번 업데이트 버전은 많은 부분에서 업그레이드된 멀티 인스턴스 매니저와 에코 모드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이용자는 블루스택과 PC의 다양한 작업을 동시에 이용하더라도 지연 현상이 없으면서도 더욱 정교한 게임 컨트롤, 인터페이스 등에서 향상된 기능을 경험할 수 있다.

블루스택 로센 샤르마 대표는 “첫 출시 이후 10억 회 이상 다운로드된 블루스택은 전 세계 5억 명 이상의 이용자 의견에 항상 귀 기울이고 있다. 많은 게이머들이 사용하기 쉽고, 높은 스펙의 하드웨어를 요구하지 않는 빠른 플랫폼에서 몰입감 높은 게임 플레이 경험을 하고 싶다는 니즈를 가지고 있고, 이를 반영하여 수백만 게이머의 기대를 만족시킬 수 있는 블루스택5를 출시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