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방 기반 ‘2021년 e스포츠 동호인 대회’ 4월 시작
상태바
PC방 기반 ‘2021년 e스포츠 동호인 대회’ 4월 시작
  • 승인 2021.03.31 14:12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e스포츠 문화 거점과 기초 경기시설 역할의 88개 e스포츠 PC방 대회
< LoL>, < TFT>, <피파온라인4> 3개 종목으로 매월 정기-반기-연간 대회 진행
e스포츠 시설에 등록한 동호인 누구나 참가 가능… 지역 e스포츠 활성화 기대

한국e스포츠협회가 전국 88개 e스포츠 시설 PC방을 거점으로 하는 ‘2021 e스포츠 동호인 대회’ 개최 계획을 발표했다.

‘e스포츠 시설’은 지역의 e스포츠 문화 활성화 및 기초 경기시설 확보를 목표로 문화체육관광부가 e스포츠 진흥에 관한 법률에 따라, e스포츠 문화를 선도할 수 있는 인터넷컴퓨터게임시설제공업(이하 PC방)을 e스포츠 시설로 정식 지정하고 지원하는 사업으로 2020년 신설 업이다. 한국e스포츠협회는 문화체육관광부의 e스포츠 시설 지정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협회는 오는 4월부터 전국 88개 e스포츠 시설에서 정기 e스포츠 동호인 대회를 개최함으로써, 지역 e스포츠 문화 활성화와 함께 e스포츠 시설을 거점으로 한 기초 경기시설의 역할 강화를 도모한다.

‘2021 e스포츠 동호인 대회’는 <리그오브레전드>, <전략적 팀 전투>, <피파온라인4> 총 3개 종목으로 12월까지 매월 진행된다. 4월부터 6월까지, 8월부터 10월까지는 매월 종목별 대회가 진행되며, 7월과 11월에는 반기 대회가 개최된다.

반기대회는 종목별 정기대회 우승팀이 각 PC방 대표로 참가하게 되며, 반기대회 입상자는 12월에 진행되는 연간 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상금은 월별 정기대회 우승팀에 20만 원이, 반기 및 연간 대회에는 총 1,800만 원이 수여된다. 아울러 대회 참가 동호인들을 위한 마우스패드, 보조배터리 등 다양한 기념품도 마련돼 있다.

e스포츠 시설 동호인 대회는 e스포츠 시설에 등록한 동호인 누구나 출전 가능하나, 프로 대회 출전 이력이 없는 순수 아마추어 동호인만 가능하다.

아울러 협회는 30일 원활한 동호인대회 진행을 위해 설명회를 진행했다. 설명회는 대외적 상황을 고려하여 온라인으로 진행했으며, 올해 동호인 대회 구조 및 지원 사항, 사업 방향 등을 설명하는 자리로 꾸려졌다.

한편, 신규 e스포츠 시설 지정은 지난해 정상적인 PC방 운영이 어려웠던 상황을 감안하여, 올해 하반기로 일정을 늦춰 진행할 계획이다. 현재 88개 e스포츠 시설은 2020년 3월 자격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