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TX3070 출시, 라데온 견제에 PC방 구매 유리해져
상태바
RTX3070 출시, 라데온 견제에 PC방 구매 유리해져
  • 승인 2020.10.29 18:34
  • 최승훈 기자
  • edito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엔비디아 지포스 RTX3070이 10월 29일 출시된 가운데, AMD 라데온 RX6000 시리즈 정보가 공개되면서 PC 시장에 기묘한 바람이 일기 시작했다.

RTX3070은 이미 RTX30 시리즈의 탁월한 성능과 안정적인 가격 정책이 입증된 상태라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이전 세대인 RTX2080 Ti를 상회하는 성능을 갖춘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다가 권장소비자가격이 60만 원 중후반으로 책정된 것이 알려지면서 PC방 업계에도 비상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전 세대 하이엔드 모델보다 더 월등한 성능을 갖추면서도 가격은 절반 정도인 셈인데, 겨울 성수기를 대비해야 하는 PC방 업그레이드 이슈와 맞물리기 때문이다.

RTX3070은 공급이 부족했던 RTX3080 및 RTX3090과 달리 8배 가까운 초도 물량이 공급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오프라인 유통망에서는 판매가를 높이기 위해 조립 PC 형태로만 공급되던 기현상이 누그러들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변수가 하나 더 추가됐다. 같은 날 오전 1시 AMD 라데온 RX6000 시리즈가 공개되면서 PC 유통가에 미묘한 변화가 나타나기 시작한 것이다.

RX6900 XT가 RTX3090급으로 소개되면서 가격은 500달러 저렴한 999달러로 책정됐다. RX6800 XT와 RX6800은 각각 RTX3080과 RTX3070을 상회하는 성능으로 소개되고 가격 역시 649달러와 579달러로 책정돼 RTX30 시리즈를 겨냥한 면모를 여과없이 드러냈다.

이로 인해 코로나19로 경기가 침체되면서 답보 상태였던 PC방 프로모션에 대한 필요성이 강도 높게 제기되고 있다. PC방 프로모션은 단순히 경품이나 입간판 지원 등에 한정되는 것이 아니라 대량 구매 시 가격을 할인하는 영역까지 해당되기 때문에 이 예산이 확정되어야만 PC방 업주들이 보다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기 때문에 매우 중요한 내용이다.

여기에 더해 RX6000 시리즈 정보가 공개되면서 되팔이를 위해 사놓았던, 또 고가에 조립 PC로만 공급하려던 RTX30 시리즈 수량이 일제히 시장에 흘러나왔다. 유통 채널 단에서 유통 수량이 늘어나는 듯 효과가 나타나고 있고, 심지어 판매 가격조차 권장소비자가격에 근접한 수준으로 하향되고 있다.

결과적으로 RTX3080을 도입하려는 PC방에게 희소식인 셈이다. 물론 이러한 현상은 RTX3070에도 고스란히 반영될 전망이다. RTX3070은 공급 면에서 RTX3080보다 수량이 많은데다가, 경쟁 모델에 대한 소식이 겹치면서 웃돈을 받기 위해 천천히 팔아야 할 필요도 없어졌기 때문이다.

RTX3070의 출시와 동시에 라데온 RX6000 시리즈가 공개된 현재의 상황은 소비자들에게 구매에 최적의 상황을 연출해주고 있고, 특히 대량 구매자인 PC방 입장에서는 바람직한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는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