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서바이벌: 영원회귀> 한국, 중화권, 영어권 지역별 최강자 가린다
상태바
<블랙서바이벌: 영원회귀> 한국, 중화권, 영어권 지역별 최강자 가린다
  • 승인 2020.09.10 17:44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님블뉴런은 배틀로얄 게임 <블랙서바이벌: 영원회귀(이하 영원회귀)> 오픈베타테스트(OBT)의 성공적인 마무리를 기념하는 취지로 지역별 온라인 대회를 개최해 최강자를 가린다.

한국, 중화권 2개 지역, 글로벌(영어권) 1개 지역으로 구분해 총 4개 지역에서 개별적으로 펼쳐지는 이번 대회는 ‘솔로 모드’로만 진행되며, 접수 인원 및 참가 자격 제한 없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총 상금은 400만 원으로 각 지역 1등에게는 50만 원, 2등 30만 원, 3등 20만 원이 수여된다. 또 결승전까지 진출한 모든 선수들에게는 영원회귀 게임 내 화폐인 NP가 지급된다.

12명의 결승 진출자를 뽑는 한국 지역 예선 접수는 11일 오전 10시부터이며, 예선전은 19일에 열린다. 20일에 치러지는 결승전은 예선전을 거친 12명과, 게임모드별 연습 대회인 ‘스크림’을 통해 결승전 시드를 사전 발급 받은 5명을 포함해 총 17명이 승부를 가린다. 3라운드를 겨뤄 경기 결과에 따라 부여되는 랭킹 포인트로 우승자를 결정한다. 중화권과 영어권 지역도 각 지역별 별도 일정에 따라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4개 지역에서 치러지는 모든 대회는 언디파인드의 e스포츠 플랫폼 ‘아이스크림’으로 구축한 <영원회귀> 전용 e스포츠 플랫폼을 통해 진행된다. 아이스크림은 대회 운영을 위한 복잡한 절차 등을 단순화해 누구나 쉽게 대회를 만들고 운영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님블뉴런 김남석 대표는 “영원회귀는 지난 7월 29일부터 시작된 OBT 기간 동안 공식 커뮤니티를 통해 각 모드별 연습 대회인 ‘스크림’을 진행해, 게임을 즐기는 유저들이 자연스럽게 e스포츠로 넘어올 수 있도록 하는데 많은 신경을 써왔다”며 “처음 진행하는 지역별 대회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