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방 알바가 자리만 비우면…
상태바
PC방 알바가 자리만 비우면…
  • 승인 2018.07.20 15:59
  • 문승현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C방에서 종업원이 자리를 비운 틈을 타 금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남부경찰서(서장 양원근)는 PC방에 들어가 종업원이 자리를 비운 사이 지갑 등 금품을 훔친 A씨(27세)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4일 대구 남구의 한 PC방에서 종업원이 자리를 비운 사이 여성용 가방을, 28일에는 동일한 수법으로 지갑을 훔친 혐의다. 2차례에 걸친 절도로 발생한 피해는 시가 100만 원 상당이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경찰의 추적을 피하고자 훔친 가방에 있던 카드는 버리고 현금만 사용했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PC방 CCTV 화면을 분석해 A씨의 인상착의를 파악한 뒤 지난 4일 대구 중구의 한 고시텔에서 A씨를 발견해 검거에 성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