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은사막> 배틀로얄 콘텐츠 ‘그림자 전장’ 프리시즌 개막
상태바
<검은사막> 배틀로얄 콘텐츠 ‘그림자 전장’ 프리시즌 개막
  • 승인 2019.01.25 11:09
  • 문승현 기자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게임즈(각자 대표 남궁훈, 조계현)는 MMORPG <검은사막>이 생존 전투 콘텐츠 ‘그림자 전장: 배틀로얄’ 프리시즌을 시작했다고 1월 25일 밝혔다.

‘그림자 전장’은 총 50명의 모험가들이 동시에 참여해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해 생존 경쟁을 펼치는 배틀로얄 콘텐츠로, 모험가는 전장을 좁혀 오는 검은 안개를 피해 상자 파괴와 사냥 그리고 전투 등을 통해 캐릭터를 성장시키며 혈투를 벌이게 된다.

특히 기존 캐릭터의 레벨, 장비와 무관하게 모두가 동등한 조건에서 시작하는 만큼 모험가 개개인의 실력과 운을 겨루는 진정한 배틀로얄의 재미를 즐길 수 있으며, 여기에 전장에 참여할 때 마다 일반 게임 플레이에 도움이 되는 각종 보상도 얻을 수 있어 <검은사막>에 입문하는 초보부터 고수들에 이르기까지 모두에게 매력적인 콘텐츠다.

‘그림자 전장’ 프리시즌은 오는 2월 13일까지 총 20일 동안 진행되며, 시범 서비스 기간의 전적 데이터는 모두 초기화 되는 만큼 모험가들의 본격적인 생존 경쟁이 시작됐다.

이번 프리시즌은 전장에 참여할 때 마다 얻을 수 있는 은화 등의 개별 보상은 물론, 프리시즌 종료 후 최종 순위에 따라 1위부터 200위까지 총 200명의 모험가들에게 추가 보상이 제공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지난 2주간의 시범 서비스 기간 중 한번이라도 참여한 모험가들에게는 감사의 의미를 담아 ‘카마실브의 축복(7일)’ 이 지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