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연테크, KT텔레캅·세오와 ‘로봇 통합보안 솔루션’ 실증사업 선정
상태바
주연테크, KT텔레캅·세오와 ‘로봇 통합보안 솔루션’ 실증사업 선정
  • 승인 2021.06.14 11:21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연테크(대표 김희라)는 KT텔레캅(대표 장지호), 세오(대표 이형각, 김호군)와 함께 로봇 통합보안 솔루션 사업 관련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주관한 2021년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과제명: 5G기반 IoT+로봇 통합보안 서비스를 지향하는 로봇통합보안 솔루션 사업)’에 선정됐다고 6월 14일 밝혔다.

2021년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은 성장 가능성이 높은 유망 서비스로봇 분야(물류, 웨어러블, 의료 등)와 사회현안 대응을 위한 분야(언택트, 협동로봇 등)를 지원하기 위해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시행한 사업이다.

이번 실증사업 공모에서 주연테크와 KT텔레캅, 세오 3사는 보안 및 안전관리 능력이 부족한 공간에서 5G기반 로봇기술로 체계적인 무인 보안이 가능한 ‘IoT+로봇+보안요원’ 통합보안 서비스를 적용하는 사업을 제안하여 선정에 성공했다.

본 사업을 통해 3사는 공동으로 협력해 세오의 무인감시로봇에 KT텔레캅이 보유하고 있는 보안 솔루션을 적용해 오는 11월까지 주연테크 물류창고 등에 보안로봇을 제공하는 서비스 실증을 추진한다.

사업에 활용될 무인감시로봇 아르보(ARVO)는 센서융합 뎁스(Depth) 카메라 기술, 주행 중 영상 떨림 방지 기술, 이상소음 360° 카메라추적, 서치라이트, 비접촉식 무선충전기술, 자동도킹 보정제어 스마트 충전 시스템 기술 등을 적용하여 24시간 무인 보안감시가 가능하다.

또한 열화상 감지, 소화기 탑재 기능으로 침입·화재 등 긴급상황 발생 시 알림과 함께 현장영상이 관제센터로 전송되어 빠른 인지가 가능하며, 보안요원을 현장에 출동시켜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주연테크, KT텔레캅, 세오는 이번 사업선정 발판으로 향후 보안로봇시장 시장 확대를 위한 다양한 활동에 상호 적극 협력할 예정이며 3사는 “공장 내 로봇 보안 서비스를 시작으로 향후 물류센터 내 ·외부 통합보안 및 해외 수출 등 서비스 범위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한편, 3사는 2021년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에 선정되기에 앞서 지난 2월 24일 주연테크 일산센터에서 업무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로봇과 IoT 보안요원 출동서비스를 융합한 국내 최초 ‘로봇 통합보안 솔루션 사업’ 관련 컨소시엄을 구성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