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20’ 온택트 개막
상태바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20’ 온택트 개막
  • 승인 2020.11.19 13:41
  • 박현규 기자
  • reporte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 게임쇼 ‘지스타 2020’이 11월 19일 부산 벡스코 특설 무대에서 개막식을 가졌다.

올해로 16회를 맞는 ‘지스타 2020’은 11월 19일부터 11월 22일까지 나흘간 온라인 중심으로 진행되며, 현장 발표 및 행사는 온라인 방송플랫폼 ‘트위치’의 ‘지스타TV’를 통해 진행된다.

이날 개막식에는 지스타조직위원회 강신철 위원장을 비롯해 부산광역시 박성훈 경제부시장, 부산시의회 신상해 의장, 부산정보산업진흥원 이인숙 원장이 참석했으며, 게임업계에서는 메인스폰서인 위메이드 장현국 대표를 비롯해 크래프톤의 윤진원 본부장, KAMP의 팀 킴 대표가 함께 했다. 게임물관리위원회 이재홍 위원장과 게임콘텐츠등급분류위원회 김규철 위원장도 유권기관으로서 참석했다.

매번 ‘Experience the New’와 같은 슬로건을 정하던 것과 달리, 이번 지스타는 별도의 슬로건을 내세우지 않았다. 그러나 비대면을 의미하는 ‘언택트’가 가진 불통의 뉘앙스를 없애기 위해 소통을 강조한 ‘on’을 접목, 행사의 방향성을 정의하는 키워드로 ‘온택트(On-Tact)’를 선정했다.

키워드로도 알 수 있듯 ‘지스타 2020’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중심에 오프라인을 연계, 실제 지스타 현장에서 행사를 진행하되 일반 관람객의 참관을 불허하고 이를 온라인을 통해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과거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참가자들로 거리두기 유지가 원할한 BTB는 오프라인으로도 진행되지만, 국가 간 이동이 원활하지 않은 상황임으로 온라인 화상미팅 시스템을 제공한다.

인디게임 및 중소기업, 아카데미에 대한 지원은 게임 콘텐츠 소개 방송과 B2B 라이브 비즈매칭 지원을 통해 진행된다.

‘지스타 2020’에는 콘텐츠 파트너(B2C)로 위메이드, 넥슨, 크래프톤, 네오위즈, 스마일게이트메가포트, 카카오게임즈, KT게임박스, 컴투스, 2K, 오큘러스코리아, 게임물관리위원회와 인디 쇼케이스 43개사 및 부산 인디커넥트 페스티벌 쇼케이스 44사가 참여한다.

한편, 컨퍼런스 콘텐츠 파트너(G-CON)로는 라인게임즈의 진승호 디렉터와, 팀호레이의 문지환 디렉터, 니혼팔콤의 콘도 토시히로 대표, 오큘러스의 옐레나 래치스키 총괄 PD, 클로버게임즈의 윤성국 대표, SIE의 무라세 카츠히코 아시아총괄, 엑스엘게임즈의 송재경 대표, 패러독스인터렉티브의 알렉산더 올트너 게임디렉터, 더샌드박스의 세바스찬 보르제 CEO, 하이퍼그리프의 해묘 디렉터, 플래티넘게임즈의 카미야 히데키 디렉터, 2K의 에릭 보에니쉬 책임프로듀서, KT의 박정호 상무, 젠지이스포츠의 엠비션, Hempuli의 아비 테이카리 등이 참여한다.

지스타 조직위는 컨퍼런스에 목말라있는 개발자들이나 지망생들을 위해 올해 컨퍼런스를 온라인으로 전면 공개, 매일 저녁 9시 전후에 1시간 가량 트위치 채널을 통해 방영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지스타2020’의 e스포츠 대회인 ‘지스타 컵’과 ‘지스타 게임 코스프레 어워즈’, ‘K-POP 공연’ 등 다양한 콘텐츠가 마련돼 온라인으로 제공돼 지속적으로 콘텐츠가 전달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