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업중단 PC방에 지원·보상금 100만 원 지급?
상태바
영업중단 PC방에 지원·보상금 100만 원 지급?
  • 승인 2020.09.03 16:06
  • 최승훈 기자
  • edito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신임 당대표가 맞춤형 재난지원금이 금주 안에 큰 가닥이 잡힐 것이라고 밝힌 것과 관련해, 코로나19로 휴·폐업 위기에 내몰린 전국의 PC방, 노래방, 여행사 5만 4,000여 곳에 휴업지원금으로 100만 원씩 지급하는 방안이 논의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낙연 당대표는 지난 9월 1일 “재난을 더 많이 겪고, 더 고통을 당한 분께 빠르고 두텁게 지원하는 것이 제도의 취지에 맞다고 본다”며 맞춤형 재난지원금 운영 방침을 시사한 바 있다.

더불어민주당과 기획재정부, 중소벤처기업부, 문화체육관광부 등이 참여한 당정협의회에서 2차 재난지원금을 비롯해 맞춤형 재난지원금과 4차 추가경정예산안을 논의했다.

아직 정부 측 입장이 확정된 것이 아니고 검토 과제가 제시된 정도로, 빨라도 9월 4일 이후에 관련 내용이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이 자리에서 이낙연 당대표의 의중대로 맞춤형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 방안이 거론됐는데, 그 규모는 100만 원 정도로 현금지급 외 방역물품 지원으로 일부 대체될 가능성도 열려 있는 상태다.

다만, 기존 대비 방역 및 지원 규모가 커진 만큼 수요에 맞게, 또 더욱 합당하게 선정돼야 하기 때문에 여러 변수는 남아있다.

현재 (사)한국인터넷PC문화협회(회장 김병수)가 PC방 영업중단에 따른 합당한 보상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있는 가운데, 이낙연 당대표가 언급한 지급 대상자 예시와 일치해 크게 벗어나지 않는 수준에서 지급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PC방 업주들 사이에서는 영업중단으로 인한 피해가 월 수 천만 원에 이르기 때문에 100만 원 수준의 보상이나 지원책은 실제 피해 규모에 턱없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ㅋㅋㅋ 2020-09-08 16:05:34
ㅋㅋㅋㅋ 적자가 600에서 2천이라던데 100만원쳐드시고떨어지라는건가 진짜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