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승재 의원-소상연, 소상공인복지법과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 논의
상태바
최승재 의원-소상연, 소상공인복지법과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 논의
  • 승인 2020.06.29 17:23
  • 최승훈 기자
  • edito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통합당 최승재 의원과 소상공인연합회(회장 배동욱)이 6월 29일 국회의원회관 제6간담회실에서 ‘소상공인 현안문제 공동 대응 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소상공인복지법과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날 정책간담회에는 소상공인연합회 배동욱 회장을 비롯해 (사)한국인터넷PC문화협회 김병수 중앙회장도 참석해 PC방 업계의 입장을 전달했다.

최승재 의원은 인사말에서 “소상공인복지법은 소상공인연합회를 비롯한 소상공인들의 숙원 사항”이라며 “소상공인복지법 발의에 여야를 망라해 51명이 함께한 것은 그만큼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크다는 사회적 인식이 있기 때문”이라고 밝히며 “이를 비롯해 소상공인 업종별‧규모별 최저임금 차등화 방안은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강력한 방안으로, 이에 대해 소상공인연합회와 소상공인들의 많은 관심과 함께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인문협 김병수 회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PC방 업계를 비롯한 소상공인들이 매우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만큼 최저임금에 대해 근본적으로 정리해야 할 적기”라고 강조했다.

소상공인연합회 임원들은 소상공인의 아픔을 누구보다 잘 아는 최승재 의원이 소상공인의 복지증진과 위상을 제고할 수 있는 소상공인복지법과 최저임금 소상공인 차등화 방안 등을 발의한 만큼, 이 법안들이 현실화될 수 있도록 소상공인들의 힘을 모아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