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 방역강화 조치, 14일 이후에도 계속?
상태바
수도권 방역강화 조치, 14일 이후에도 계속?
  • 승인 2020.06.11 17:50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6월 14일 만료 예정이던 수도권 방역강화 조치가 연장될 가능성이 거론됐다.

중앙사고수습본부 윤태호 방역총괄반장은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이 같이 밝히고, 연장 여부를 시한인 오는 14일 이전에 결정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윤 반장은 “최근 2주간 신규 확진 환자 발생 현황을 보면 국내 발생 환자 중 88%가 수도권에서 발생했고, 6월 이후에는 약 97%가 이 지역에서 발생했다”고 말했다.

최근 2주간 지역발생 확진자 10명 중 9명은 수도권에서 나올 정도로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이달 들어서는 지역발생 확진자의 97%가 서울·경기·인천에서 확진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소규모 종교모임과 방문판매업소, 실내운동시설에서 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경로를 파악할 수 없는 감염 사례가 지속적으로 보고돼 방역당국을 곤혹스럽게 하고 있다.

이에 정부는 이른바 3밀, 밀폐된 공간에서 밀집해 밀접한 접촉이 일어나는 시설은 이용하지 말 것을 당부하고 있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말부터 6월 14일까지 수도권 공공시설의 운영을 중단하고 PC방 등 위험시설 운영 자제 등의 조치를 취하는 한편, 지난 3월과 동일하게 강도 높은 방역수칙을 제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궁금 2020-06-11 18:33:14
진짜 궁금한데요 pc방협회는 도대체 하는게 뭐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