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OL> “격전에서는 나도 프로게이머”
상태바
< LOL> “격전에서는 나도 프로게이머”
  • 승인 2020.02.17 13:59
  • 문승현 기자
  • press@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팀 토너먼트 형태의 ‘격전’ 모드 정식 오픈
LoL 클라이언트 통해 참가 접수 및 팀 구성
22~23일 양일간 1, 2차 토너먼트 경기 진행

<리그오브레전드(이하 LOL)>에서 ‘격전’이 시작된다.

라이엇게임즈는 MOBA(AOS)게임 <LoL>에서 신규 게임모드인 ‘격전’의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월 17일 밝혔다.

격전은 대회 형태로 진행되는 팀 토너먼트 방식의 게임모드로, 지난 2018년 첫 공개된 이후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한 베타 테스트 등을 거쳐 이번에 정식 출시됐다.

격전은 일반 게이머들이 마치 프로게이머처럼 팀을 구성해 팀 토너먼트 방식으로 경기를 치르는 것이 주요 골자로, 게임 플레이 경험의 확장이라는 측면에서 큰 주목을 받아왔다. 특히 팀플레이의 중요성이 크게 강조되기 때문에 PC방과의 궁합이 높게 평가된다.

격전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5명이 팀을 구성해야 하며, 각 팀원은 개인/2인 또는 자유 랭크 게임에서 소환사의 협곡 랭크 배치를 완료해야 하고, 본인 명의 등록 계정으로 참여 가능하다.

17일부터 참가신청 접수 및 팀 구성이 가능하며 클라이언트 내 격전 탭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팀명과 로고를 선택한 후 친구를 맺은 플레이어를 초대해 팀원을 구성할 수 있으며 이후 참가 티켓을 제출하면 대회에 참여할 수 있다.

티켓은 기본형과 프리미엄 티켓으로 구매할 수 있으며, 프리미엄 티켓을 제출하면 경기 결과에 따라 더 많은 보상을 얻을 수 있다. 팀원을 위해 보유중인 티켓을 대신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경기는 오는 22일과 23일 양일간 진행된다. 경기 당일 오후 6시에 참여 확정 단계가 시작되며 하루 또는 이틀 모두 참가할 수 있다. 1일차 토너먼트와 2일 차 토너먼트는 완전히 별개로 진행된다.

각 팀은 양일 중 원하는 날에 경기를 시작해 1일 또는 2일 내내 참가할 수 있다. 참가하는 날마다 별도의 티켓이 필요하며 토너먼트 진행일 사이에 팀을 바꿔 도전할 수도 있다. 또한 모든 팀은 각 토너먼트에서 매일 3번의 경기를 치를 수 있다.

한편, 각 경기에서는 상대 팀의 주력 챔피언 등의 전력을 확인할 기회가 주어지며, 챔피언 금지 및 선택은 ‘LoL 챔피언스 코리아(LCK)’와 같은 방식으로 진행돼 마치 프로 리그에 참여하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라이엇게임즈는 격전 모드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 수 있는 마이크로사이트와 관련 영상도 공개했다. 격전 마이크로사이트에서는 실제 격전에 참여하는 것처럼 진행 과정을 상세하게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