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스토리] 오버워치 리그 개막 ‘런던 스핏파이어’의 느닷없는 인기 원인?
상태바
[커버스토리] 오버워치 리그 개막 ‘런던 스핏파이어’의 느닷없는 인기 원인?
  • 승인 2019.03.11 15:45
  • 관리자
  • webmaster@ilovepcbang.com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月刊 아이러브PC방 3월호(통권 340호)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오버워치>의 한해를 시작하는 오버워치 리그가 지난달 15일 공식 개막했다. 글로벌 e스포츠 리그인 오버워치 리그는 올해도 <오버워치>의 인기를 선봉에서 이끌 것으로 보인다.

오버워치 리그는 서울, 뉴욕, 런던, 상하이, 토론토, LA 등 국제도시에 연고를 둔 팀들이 전 세계 팬들의 사랑과 관심을 두고 경쟁하는 체제다. 특히 ‘런던 스핏파이어’는 부침을 겪으면서도 초대 챔피언에 오른 스토리로 거대한 팬덤을 거느린 팀이다.

최근 런덤팀은 국내에서도 팬덤이 커졌는데, 그 원인이 그야말로 뜬금없다. 프로 코스프레 팀 RZCOS에서 내놓은 응원 사진이 큰 호응을 얻었기 때문. ‘응원 사진이 뭐라고 런던팀의 인기가 오른단 말인가?’해서 사진을 입수했다.

흠… 아이러브PC방은 오늘부터 ‘런던 스핏파이어’를 응원합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