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리니지M> 첫 번째 에피소드 업데이트로 오리지널리티 강화

2018년 05월 15일 화요일 문승현 기자 press@ilovepcbang.com

새로운 리니지M을 담아낸 ‘블랙 플레임’ 사전 예약 시작
김택진 대표 “PC <리니지>와 차별화 선언, 리니지M만의 콘텐츠와 서비스 만들 것”
<리니지M> 오리지널 콘텐츠, 풀HD급 그래픽 업그레이드, 글로벌 시장 전략 등 공개

<리니지M>이 글로벌 IP로의 도약을 천명하고 나섰다.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는 5월 15일 서울 역삼동 ‘더 라움’에서 <리니지M> 서비스 1주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앞으로의 <리니지M> 서비스 방향과 비전을 발표했다.

김택진 대표가 직접 키노트(Keynote) 발표자로 나섰다. 김 대표는 “<리니지>를 벗어나 <리니지M>만의 오리지널리티로 새로운 항해를 시작하려고 한다”며 리니지M IP(지식재산권)의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했다.

실행 계획으로 <리니지M>만의 독자적인 콘텐츠 도입, 풀HD급(초고화질) 그래픽 업그레이드, 글로벌(일본, 중국, 북미) 서비스 전략을 소개했다.

엔씨소프트 이성구 리니지UNIT장(상무)은 보다 구체적인 내용들을 소개했다. <리니지M>만의 독자 콘텐츠로 신규 클래스 ‘총사’를 공개했다. ‘총사’는 <리니지M>에서 처음 추가하는 오리지널 콘텐츠로 원작 PC 온라인게임에는 존재하지 않는다.

‘총사'는 총을 주무기로 하는 원거리 디버퍼(Debuffer)형 클래스다. 마법 탄환을 사용해 상태 이상이나 마법 약화 등의 각종 디버프 스킬을 사용할 수 있고, 대시 스킬을 사용해 적에게 빠르게 접근할 수도 있다.

또한 <리니지M>의 그래픽을 풀HD급으로 전면 개편한다. 시리즈 특유의 감성과 게임성은 그대로 유지하며, 이용자의 요구에 맞춰 비주얼(Visual) 퀄리티를 높인다는 전략이다. 업데이트 일정은 추후 공개한다.

일본, 중국, 북미 시장을 겨냥한 별도의 <리니지M> 글로벌 버전 개발 계획도 공개했다. 이 글로벌 버전은 현재 한국과 대만에서 서비스하고 있는 <리니지M>과는 다른 새로운 게임으로 준비 중이다.

엔씨소프트는 새롭게 변한 <리니지M>의 모습을 대규모 업데이트를 통해 공개한다. 첫 번째 에피소드인 ‘블랙 플레임(Black Flame)’을 오는 30일 업데이트한다. 이번 업데이트로 신규 클래스 ‘총사’와 새로운 서버 ‘아툰’을 추가하고, 대표 콘텐츠인 ‘드래곤 레이드’도 순차적으로 추가한다. 이용자는 ‘블랙 플레임’ 업데이트 사전 예약 프로모션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출시 1주년 기념 선물인 ‘TJ’s 쿠폰’도 공개했다. 이용자는 ‘TJ’s 쿠폰’으로 <리니지M> 출시 이후부터 15일 오전 10시까지 강화 실패로 소멸된 아이템(전설/영웅/희귀 등급) 중 하나를 복구할 수 있다. ‘TJ’s 쿠폰’은 2017년 ‘리니지M TV CF 일식집 편’의 마지막 부분에서 김택진 대표가 언급한바 있다. 모든 이용자는 오는 6월 20일 쿠폰을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 아이러브PC방 (www.ilovepc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