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스포츠 활성화 정책에 PC방 포함, 정부 지원까지…

2016년 02월 18일 목요일 이상혁 기자 reporter@ilovepcbang.com

2월 18일 서울 여의도 소재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2016 국회 이스포츠 토론회’에서 국내 이스포츠 산업의 발전을 위해 PC방을 활용하는 방안이 대거 공개됐다.

전병헌 의원이 주최하고 한국이스포츠협회와 국제이스포츠연맹이 주관한 이번 토론회는 국내 이스포츠 활성화와 한류 이스포츠 문화 콘텐츠 창출을 위한 발전 방향 및 산업화를 모색하자는 취지에서 열린 토론회로, 분야별 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했다.

특히 PC방 업계에서 주목할 내용은 정부가 이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PC방을 활용하는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는 점이다. 이날 패널로 참석한 문화체육관광부 최성희 과장은 이스포츠 지원 현황과 방향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공인 ‘이스포츠 PC클럽’을 구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인 ‘이스포츠 PC클럽’은 이스포츠 기초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한 전략적인 정책 중 하나로, 기존 PC방을 이스포츠 PC클럽으로 지정해 지역 이스포츠 거점으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정부가 공인한 이스포츠 PC클럽에는 다양한 지원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또한 현재 시점에서 가장 인기 있는 이스포츠 게임 종목 중 하나인 <리그오브레전드>와 관련해 패널로 참석한 라이엇게임즈코리아 오상헌 팀장은 PC방 토너먼트를 시작으로 조성한 에코 시스템을 소개하기도 했다.

오 팀장은 현재 <리그오브레전드> 프로게이머의 상당수가 PC방 토너먼트에서 우승한 전력을 가지고 있다고 설명하며, 앞으로 PC방 토너먼트를 더욱 강화해 아마추어 게이머가 프로게이머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토론회에서 제기된 내용은 장기적으로 국내 이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마련되는 정책에 반영될 것으로 보이며, PC방을 국내 이스포츠 산업의 기초 인프라로 활용하는 정책이 앞으로 어떤 형태로 구체화되어 추진될 수 있을지 PC방 업계의 이목이 집중될 전망이다.

206.jpg
183.jpg
215.jpg

<저작권자 ⓒ 아이러브PC방 (www.ilovepcba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신뉴스